쉴드맨 채팅규정


1. 각 채팅방 공지 확인하기!


2. 욕설 및 싸움 비매너 금지!


3. 공개채팅방내 홍보 도배 금지!


4. 먹튀사이트 홍보시 차단!


5. 검증, 신고는 게시판 이용!


6. 기타 불법행위 강력히 제재!


7. 공지사항 게시판 필독!


8. 웹브라우저 크롬 이용하기!


9. 공식도메인 sdman.kr

조회 수 16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여자친구에게 해주는 엉큼한 이야기>

 

남자 : 너 동굴의 박쥐 이야기 알아?

여자 : 아니 몰라.

남자 : 어느 한 동굴안에 남자박쥐 A, B, C와 여자박쥐 한마리. 이렇게 네마리가 살았어. 그런데 어느날 동굴이 무너져서 입구가 막혀 버린거야. 동굴안에는 먹을 것도 없고 공기도 부족한 거야. 그래서 박쥐들이 의기소침해 있는데 그날 저녁에 남자박쥐A가 여자박쥐한테 접근을 한거야.

 

박쥐A : 너 밖으로 나가는 비밀통로 아니?

여자박쥐 : 아니 몰라.

박쥐A : 가르쳐 줘?

여자박쥐 : 응.

박쥐A : 그냥은 안되고 나랑 하룻밤 자면 가르쳐 주지.

 

여자박쥐는 생각을 한거야. 지금까지 지켜온 순결을 지키느냐, 아니면 우선 살고 보느냐. 그래도 일단 살아야겠다는 생각에 박쥐 A랑 잠을 자기로 했어.그런데 그 박쥐랑 잠을 자고 아침에 일어나 보니 남자박쥐A가 사라진거야. 여자박쥐는 속았다는 생각에 울고 있었지.그런데 또 저녁이 되자 이번에는 남자박쥐B가 여자박쥐한테 말을 거는거야.

 

박쥐B : 난 박쥐A가 어디로 나갔는지 알고 있어. 너도 아니?

여자박쥐 : 아니 몰라.

박쥐B : 가르쳐 줘?

여자박쥐 : 응.

박쥐B : 그냥은 안되고 나랑 하룻밤 자면 가르쳐 주지.

 

여자박쥐는 또 생각을 했어. 이게 또 속는건 아닌가 하고. 그래도 죽는것 보다는 낫다는 결론에 다다르자 같이 자기로 허락했어. 그런데 이번에도 아침에 일어나보니 박쥐B가 사라진거야. 여자박쥐는 아무 생각이 없었어.우울히 눈물을 흘리고 있는데 저녁이 되자 이번에는 박쥐C가 다가오는거야.

 

박쥐C : 너 박쥐A, B가 어디로 갔는지 모르지?

여자박쥐 : 몰라.

박쥐C : 나는 아는데 가르쳐 줘?

여자박쥐 : 응.

박쥐C : 그냥은 안되고 나랑 하룻밤 같이 자면 가르쳐 주지..

 

그러자 여자박쥐는 이왕 버린 몸, 이판사판 공사판이다 하고 같이 잤지. 그런데 이게 웬일인가~~ 아침이 되었는데 이번에는 남자박쥐는 그대로 있고 여자박쥐가 사라져 버린거야.

 

남자 : 왜 그런줄 아니?

여자 : 아니 몰라.

남자 : 가르쳐 줘?

여자 : 응.

남자 : 그냥은 안되고 나랑 하룻밤 자면 가르쳐 주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도배 및 홍보성 글 작성시 삭제처리 합니다. 1 title: 아 개듭다쉴드맨 16.07.04 148
184 끌어모은 황승언 1 file 배실장 17.03.04 370
183 ㅅㅅ 2 title: LOVE죽살 17.02.17 157
182 ㅋㅋ 도박천재 17.02.13 44
181 오늘도 죽여줄까 3 옥수역 17.01.08 494
180 그것이 둘인 여자 옥수역 17.01.08 391
179 어른들은 참 지랄같애 ! 1 옥수역 17.01.08 170
178  거 귀두? 라뇨. 3 범수짱 17.01.08 199
177 바보의 그것(?)을 아내의 그곳(?)에다 삽입하였겠다! 2 범수짱 17.01.08 399
176 쑤욱~ 넣으면 2 옥수역 17.01.07 266
175 요기는 독탕아이가!!! 1 범수짱 17.01.07 96
174 이혼사유 옥수역 17.01.06 132
173 "으악~~~하나님 1 옥수역 17.01.06 68
172 .아내의 말 속에 숨은 뜻 옥수역 17.01.06 115
» 나랑 하룻밤 자면 가르쳐 주지 범수짱 17.01.06 167
170 내 첫경험 범수짱 17.01.06 157
169 발기가 되지 않아 범수짱 17.01.06 83
168 편 : “모처럼 회사의 친구들이 놀러왔는데 왜 그렇게 무뚝뚝한 얼굴을 하고 있소?” 아내 : “별로 기분이 좋지 않아요” 남편 : “사나이에겐 체모(體貌)란게 있단 말요” 아내 : “쳇, 여자에겐 체모(體毛)가 없을라구요” 범수짱 17.01.05 50
167 나랑 하룻밤 자면 가르쳐 주지 범수짱 17.01.05 89
166 채팅에서 만나 DVD방에서 ㅇㄷ뗀 썰 범수짱 17.01.05 164
165 내 언젠가 불똥 튈 줄 알았어 옥수역 17.01.05 38
Board Pagination Prev 1 ... 118 119 120 121 122 123 124 125 126 127 ... 132 Next
/ 132